이른둥이 희망찾기 캠페인을 널리 알려주세요.   Facebook Naver
이른둥이 성장과 발달 챙기기
1) 교정연령40
이른둥이의 발달상태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교정연령을 이해해야 한다. 교정연령이란 실제 아이가 태어난 연령에서 조산한 개월 수를 뺀 연령을 의미하는데, 원래 출산예정일에 출산한 것으로 환산한 나이라고 이해하면 된다. 예를 들어 아이가 태어난 지 8개월이 됐지만 1달 빨리 태어났다면 아이의 교정연령은 7개월이 된다.

아이는 특히 생후 1년 동안 자신의 실제 나이가 아닌 교정 나이에 따라 성장을 한다. 성장, 수유 스케줄, 전반적인 발달, 대근육 운동(팔다리운동), 미세 운동(손과 손가락 운동) 등이 모두 교정 나이를 따르게 된다. 사회적 발육(시선 마주치기, 미소 짓기), 언어 발달(자모의 발음) 등도 마찬가지다.
2) 연령별 발달 단계41
대부분의 아이가 아래의 표 같은 발달 단계를 거치지만, 개인차가 있기 때문에 아이의 발달이 느리다고 걱정할 필요는 없다. 아이에 대한 사랑과 끊임없는 관심이 아이의 발달에 좋은 자양분이 될 것이다.42 다음 표의 나이는 만으로 채운 개월 수 기준이다.

평균 나이 주요 발달 내용 아이의 발달에 도움이 되는 행동
0-1개월 - 고개를 든다
- 사람 얼굴을 알아보거나 시선이 사물의 움직임을 따라간다
- 소리에 반응한다
- 미소를 짓는다
- 입으로 소리를 낸다
- 아이에게 말을 건다
- 본인의 얼굴이나 빛나는 물건을 아이의 얼굴 앞에서 보여준다
- 딸랑이를 준다
- 모빌을 달아준다
- 아이가 엎드려서 놀게 한다
2개월 - 고개를 똑바로 든다
- 앉은 자세에서 고개를 지탱해주면 고개를 끄덕일 수 있다
- 얼굴이나 사물의 움직임에 대해 중심선을 기준으로 좌우로 움직인다
- 반응 적으로 미소를 짓는다
- 옹알이를 하고, 웃으며, 소리를 지른다
- 아이에게 말을 건다
- 얼굴이나 물건(알록달록한 인형)을 좌우 상하로 움직여 보여준다
- 미소를 짓거나 행복한 소리를 낸다
- 노래를 불러준다
- 봉제인형, 플라스틱 장난감 등을 주어 다양한 감촉을 느끼게 해준다
3개월 - 엎드린 상태에서 고개와 가슴을 든다
- 팔로 자신의 몸을 지탱한다
- 목을 가누기 시작한다
- 몸의 움직임이 활발하다
- 젖병이나 엄마 젖을 인식한다
- 딸랑이를 갖고 논다
- 물건을 잡으려고 손을 뻗는다
- 주변의 사물을 쳐다본다
- 옹알이를 하고, 웃으며, 소리를 지른다
- 말을 걸고, 미소를 짓고 놀아준다
- 아이가 엎드려서 놀게 한다
- 아이가 앉아있으면 지탱해준다
- 손으로 잡으려고 하거나 관심을 보이는 장난감, 물건을 건네준다
- 아이가 손으로 잡을 수 있는 딸랑이나 작은 장난감을 건네준다
- 혼자서 못하면 딸랑이를 쥔 손을 흔들어준다
4개월 - 목을 능숙하게 가눈다
- 몸을 옆으로 구르며 뒤집을 수 있다
- 손 가까이에 있는 딸랑이나 플라스틱 막대기를 잡으려고 손을 뻗고 잡을 수도 있다
- 고개를 똑바로 하고 앉을 수 있다
- 앉은 자세에서 움직이는 사물을 쫓아간다
- 소리가 나는 방향으로 몸을 튼다
- 큰 소리로 웃는다
- 노는 것을 좋아한다
- 말을 걸고, 미소를 짓고 놀아준다
- 놀이 시에는 자세를 바꿔준다 (앉거나 엎드리게 함)
- 아이의 한쪽 편에 장난감을 두어 몸을 옆으로 뒤집어 잡을 수 있도록 한다
- 아이의 두 손이 몸 한가운데 모이도록 한다. 두 손이 배 위에 오도록 한다
- 딸랑이나 종을 흔들어서 반응을 유도한다
6개월 - 지탱하지 않고도 혼자서 앉을 수 있다
- 몸을 옆으로 구르며 뒤집는다
- 한 손에서 다른 손 또는 손에서 입으로 장난감을 이동시킨다
- 장난감을 때린다
- 재잘거린다
- 계속해서 말을 걸고, 노래를 불러주고, 미소를 짓고 웃어 준다
- 아이를 바로 눕히고 한쪽 편에 장난감을 두어 몸을 옆으로 뒤집어 잡을 수 있도록 한다
- 물건을 때리거나 소리를 만들 게 한다
9개월 - 손을 흔든다
- 짝짜꿍을 한다
- “마마”, “빠빠”하고 말한다
- 자신이 원하는 것을 표현한다
- 혼자서 앉거나 사물을 잡고 일어서려고 한다
- 넘어지지 않고 자세를 바꾼다
- 동시에 2개의 장난감을 가지고 논다
- 아이와 함께 게임을 한다
- 언어 발달을 위해 사물의 이름을 말해준다
- 바닥에 몇 가지 장난감을 펼쳐 놓는다
12개월(1년) - 적극적으로 재잘거린다. 2~3단어를 말할 수도 있다
- 컵을 사용해 마실 수 있다
- 엄지와 검지로 장난감을 잡을 수 있다
- 흉내 내는 것을 좋아한다
- 책의 페이지를 넘긴다
- 일어서고 혼자 아장아장 걷는다
- 친근감을 보인다
- 손으로 가리키는 곳을 따라가기도 한다
- 사물의 이름을 계속해서 말해준다
- 뚜껑 달린 컵이나 일부 채워진 컵을 건넨다
- 흉내 내는 동작을 칭찬해준다
- 책을 읽어주고 페이지를 넘기게 한다
각주
  1. Baby first (http://babyfirst.com/en/parents-corner/promoting-development.php)
  2. American Academy of Pediatrics, <Newborn Intensive Care>, 542~543p
  3. 신손문, <이른둥이 튼튼하게 키우기>, 135p